오늘 iOS 6.0 베타4 를 업데이트 하고 나니, YouTube(이하 유튜브) 앱 이 사라져 있었습니다.

애플 관련 오늘 핫 이슈가 아이폰 에서 사라진 유튜브 전용앱 인데요.. Gizmodo 소식에서 올라온 애플의 공식 입장은 다음과 같습니다.

Our license to include the YouTube app in iOS has ended, customers can use YouTube in the Safari browser and Google is working on a new YouTube app to be on the App Store.



아이폰에 포함되어 왔던 유튜브 앱.. 개인적으로는 유튜브 전용앱이 느려.. 사용빈도가 많이 있지 않아 있는둥 없는둥 하는 앱 이긴 합니다만.. 그래서 없어진다는 소식에 놀라기 보다는.. 이제껏 들어가 있었다는 사실이 더 놀랍기만 합니다. 

(아이폰 사파리에서 유튜브를 들어가 보신 분들이 있는지는 잘 모르겠지만.. 들어가 보시면, 전용 앱보다 빠르도 좋다는걸 아실 수 있어요 ^^)


애플의 공식적인 입장 (라이센스 종료) 이 어찌 되었든, 애플은 유튜브 전용앱 관리를 안해서 좋고, 구글은 자기들 서비스에 대한 전용앱 라이센스를 돌려받아 좋고, 사용자들은 구지 필요없는 전용앱이 자리 차지 하지 않아 (필요하면 차후 개발될 어플을 다운받거나 웹앱 사용이 가능) 선택의 폭이 넓어져 좋고.. 서로서로 윈윈 한 케이스라 볼 수 있겠네요. 


이제 주인의 품으로 찾아 돌아간 유튜브 전용 앱 라이센스.. :) 지금의 HTML5 기반 웹앱을 유지하든지.. 아니면 이후 (위에 언급한 듯이 구글의) iOS 전용 앱이 되었든 멋지게 나와줬음 좋겠네요..


마지막으로, 유튜브 전용앱을 많이 사용하시는 분들.. 다들 아시겠지만, 혹시 모르시는 분들을 위해, 다음 업데이트에서 없어진 유튜브 앱 대신 사용할 수 있는 웹앱을 소개해 드립니다. 사파리에서 http://youtube.com 찍고 들어가시면 모바일 버전으로 알아서 바뀌구요, "홈 화면에 추가" 하시면 전용 앱 처럼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물론 인터넷이 활성화 되어 있는 상태여야겠지요)




Posted by Sungyoup Han matrim

2. 업무 중 iPad 활용

작은 회사에서 개발자로 근무 중인 저로썬, 회의 참석도 별로 없고, 프레젠테이션 할 일도 프로젝트 초반에만 있지 그리 많이 있지는 않습니다. trello 를 통해 협업을 요청하고, 일을 할당 받으며, 스케줄 관리 까지 업무 관련된 내용은 회사 trello 에 공개되어 있어, 특별한 일이 없는 한 회의 참석은 물론, 발표를 하거나 하는 일은 거의 없습니다. 그래서  trello 아이패드 / 아이폰 어플은 자주 사용하는 편입니다. 하지만, 프로젝트 초기엔 여러번의 업무 관련된 회의를 하기 마련인데요, 앞에서 아이폰으로 내용을 적는 모습은 아직 다른 분들에게 좋은 시선을 받지 않기 때문에 아이패드로 회의 내용을 적습니다. 


이때 사용하는 어플이 Notability 어플입니다. 손글씨, 타자 글씨 그림 모두 허용이 되기 때문에 무척 편하게 사용되며, 나중에 사람들과 의견을 나눌 때에도 정리가 깔끔하게 되어 많이 사용중입니다. Notability 활용은 블로그 글 써 놓을 때에도 사용되는데요, 아이패드의 기본 노트도 편하긴 하지만, Notability 어플의 활용도를 좀더 높이기 위해 일부러라도 Notability 어플을 사용중입니다. 

(편리함이 가장 큰 이유이기도 하지만, 유료라.. 일단 돈주고 산 어플은 최대한 활용하자.. 주의 입니다. ㅋㅋ) 회의 내용을 메일이나 pdf 형태로 dropbox 등에 저장할 수 있습니다.

메모 어플로는 "메모" 를 가장 많이 활용하는 편이구요, 특히 이번 Mac OSX 10.8 Mountain Lion 버전에서 메모가 포함되어 더욱 많이 사용될 듯 싶네요. 알고 계시 듯, iCloud 를 지원하니 어디서(아이폰/아이패드/맥) 메모하든 동기화 되어 나올 테니까요.

최근에 53사에서 무료로 출시한 Paper 로 아이디어 회의를 하거나, 간략한 의견을 그림으로 나타낼 수 있어 무척 편하게 잘 사용하는 편입니다. 물론 내용을 바로 이메일로도 보낼 수 가 있어 무척 편하더군요. 한번 같이 사용해 보신 분들도 별 다른 질문 없이 함께 아이패드에 슥슥 그릴 수 있는 걸 보면, 간단한 어플이지만, 이 어플의 직관성은 정말 무섭다 라는걸 새삼 느낌니다. 가장 많이 사용했던 부분은, 새로운 어플의 UI 관련해서 디자인 팀과 이야기 할 때 가장 많이 사용합니다. 슥슥 화면을 손으로 그렸다 지우고 하면서 의견을 나누기도 하고, 목업 화면 만드는데, 밑바탕이 될 정도의 정보가 이 하나의 어플을 통해 오가곤 합니다.


회의 자료를 보거나 공유하기 위해  Dropbox 만큼 편한 서비스는 없습니다. 저희 사무실에서도 Dropbox 를 자료 공유 목적으로 사용하고 있어, 특정 회의 시간 전에 사내 공유 폴더에 관련 폴더를 만들고 자료 공유 및 이메일로 전파 하도록 되어 있어, 자료들을 아이패드에 받아 들고 갑니다. 

거의 모든 자료는 자료를 준비하신 분 혹은 팀 만 필기를 위해 출력을 해오는 편이며, 그외 분들은 모두 iPad 나 노트북을 활용합니다. 이후, 업데이트 되는 내용은 Dropbox 동기화 되면서 메일과 함께 보고 받는 형태이며, 수정사항 에 대해서는 trello 를 통해 카드에 의견을 전달하며 최종 자료가 pdf 포멧으로 나옵니다. 물론 Dropbox 에 올라오지요. :)

물론 혹시나 해서 Quick Office 나 KeyNote 를 가지고 있긴 하지만, 아이패드에서 오피스 문서를 직접 수정하거나 하는 일은 없었으며, 뷰어 역활을 하곤 했지만, 요즘엔 다른 뷰어들이 많아 구태어 무거운 Quick Office 를 사용하지는 않습니다.


사무실에서나 집에서나, 10분-15분 정도는 항상 사용하는 어플이 있습니다. CloudReaders 입니다. 이녀석은 아이패드 처음 구입하자마자 사용중이였는데, 정말 잘 만든 무료 어플입니다. 만화책 뷰어로 주로 사용중이며, 왜 이녀석을 10-15분가량 집이나 사무실에서 사용중인지는.. 말씀은 안드려도 아실 듯 싶네요.

그외 다른 용도로는 개발 시 집중을 위해 음악을 듣는데 많이 사용합니다. 위의 사진을 보시면 Diet Coda 를 보실 수 있는데요, 이건 개발 툴입니다. ftp 에 직접 접속하여 php등 스크립트 언어를 바로 바로 수정 가능한 강력한? 어플이더군요. 많이 사용하지는 않습니다. PenUltimate 은 notability 와 paper 에 밀려.. 지금은 사용하지 않고 있습니다.

그외에도 많은 어플들이 나와 있고, 많은 직종, 직업군에 계신 분들이 아이패드를 사용하실 텐데, 활용에 대해서는 무척 궁금합니다. 공유된 글 찾아 보도록 할 꺼구요, 트랙백도 받습니다. 감사합니다.

Posted by Sungyoup Han matrim

iOS6.0 에 새로 생긴 방해금지모드 입니다. 베타2.0 때까지 사용하면서 어느정도 리뷰 할만큼 사용 후엔 다시 정식 5.1 버번으로 바꿔야지 라고 생각 하다 이 기능 때문에 베타3 까지 버텨볼까도 생각 중입니다 ^^

예전엔 이 기능 비슷한 것 때문에 탈옥을 했었습니다 유명한 BlackList .. 정말이지 아이폰 지금도 그렇지만 당연하다? 생각하는 기능들이 없어 무지 불편했지요. 번호차단 기능입니다. 그러나 이번에 나왔네요 ^^ 방해금지모드!!!! 원하는 모든 기능들은 아니지만 그래도 ^^ 이정도라도 있으면 넘 감사하지요 ㅎㅎ



방해금지모드.. 간단하게 특정 시간대를 정하여 그 시간대에는 걸려오는 전화들 중 지정한 그룹(들)만 허용하는 기능입니다. 반대로 허용으로 지정되지 않은 그룹이나 그외 전화들은 차단되며 전화가 왔었다고만 알려줍니다. 



전 잠자는 시간대에 방해금지모드를 실행시켜 놓습니다. 허용된 그룹은 제 즐겨찾기, 가족입니다. 
특히, 새벽에 원링 스팸전화 오면 너무나 짜증납니다. ^^ 방해금지모드 이후엔 와도 상관이 없지요 



^^ 아니나 다를까 오늘도 왔습니다.. ㅎㅎ 모르는 전화가 와 있더군요.  그래서 위의 모르는 번호를 "스팸전화DB" 어플을 실행시켜 찾아보니 원링스팸이라고 친절하게 나오기도 하구요 그래서 제 거절전화 리스트에 등록시켜 놨습니다 ^^





iOS 6.0 베타2 의 많은 기능 중 이 기능은 너무나 실생활에서 유용한 것 같아요 ㅎㅎ 그래서 몇자 적어봤습니다. ^^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Posted by Sungyoup Han matrim



WWDC 2012 잠시 후면 시작할 텐데요, 정말 많은 추측들을 접해 본 결과.. 정말.. 정말.. 정말.. 어떤 내용들이 발표될 것인지 너무나 궁금하지요? Gizmodo 에서 정리한 내용 (http://gizmodo.com/5916238) 을 읽으며 정리해 봤습니다.

WWDC 한시간 남짓 남기고 정리해본 여러가지 추측입니다.

1. iOS 6 : 컨퍼런스 장소에 포스터가 걸리면서 100% 발표가 확정이 된 iOS 6 입니다. iOS 내 페북 통합과 새로운 지도 어플이 가장 많이 올라온 뉴스 내용중 하나지요.

2. 새로운 MacBook Pro: 새로운 맥북 프로 의 소문도 많이 돌았습니다. 새로운 디자인에 아이비 브리지 칩셋에 NVidia 사의 새로운 그래픽 보드에.. 레티나 디스플레이에.. SSD 에.. 맥북 에어같은 프로가 나오지 않을까 많은 사람들이 기대에 부풀에 있습니다. ㅎㅎ

3. 새로운 맥북 에어: 아이비 브리지 칩셋을 탑재한 새로운 맥북 에어의 등장도 은근히 기대가 되지 않나요? ^^ 개인적으로는 레티나 디스플레이가 맥북 에어에 장착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4. OS X 마운튼 라이온 : 테스트 버전이 나온지 꽤 된 마운튼 라이온의 발표가 기대됩니다. 이번 이벤트에 최종 버전 출시 발표가 나올 가능성이 무척 커 보입니다.

5. Mac Pro: 아이폰 3GS 를 사용하면서 애플과 친하게 지내온 저로썬 새로운 제품인줄 알았는데, 예전에 있었나보네요. 한참을 보이지 않았던 제품인데 이제 슬슬 나올 때가 되었다고 사람들의 기대가 모여지고 있습니다. ^^

6. 새로운 iMac : 어쩌면.. 아주 어쩌면.. 발표 될지도 모르는 iMac 의 새 제품들입니다. 위의 맥 프로와 함께 아이맥의 가격이 누출 되어 iMac 의 새로운 모델 발표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습니다.

7. iCloud 업데이트 소식: 베너중 하나에서 추측이 되는 iCloud 의 업데이트 소식.. :) iCloud 를 위한 새로운 웹 어플 발표 정도가 기대 되네요.

8. Apple TV Apps : 가장 말이 되는 소문중에 하나입니다. 아이폰 처럼 이제 Apple TV 플랫폼이 개발에 오픈이 되어 새로운 Apple TV 만을 위한 어플들이 개발 될 수 있도록 개방에 대한 발표도 있지 않을까 싶구요.. ^^

9. 그리고 아주 어...어어어어어어 쩌면.. 새로운 아이폰 발표와..

10. 그리고 폭스콘에서 아니라고 이야기 했지만, 애플과 HDTV 를 만들고 있다고 말했었지요.. 하지만 WWDC 에서 발표할 내용은 아니지만.. ㅋㅋ 은근.. 아주 은근 기대는 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Sungyoup Han matrim

[출처: http://stackoverflow.com/questions/6101286/making-a-button-call-a-phone-number-in-xcode ]

어플 내에서 버튼을 누르면 특정 전화번호로 전화를 걸어야 하는 기능이 들어가야 해서.. 찾아보니

아래와 같이 구현하면 바로 되네요.. 대신 전화번호 스트링의 형식이 있어요..

 [[UIApplication sharedApplication] openURL:[NSURL URLWithString:PhoneNo]]; 

PhoneNo 는  @"tel:2135554321"

이렇게 넘겨야 하는군요. 중간에 " - " 이 있어도 되구요. 제가 테스트 한 번호는..


@"tel:010-222-3333" 입니다. 

-(void)PhoneCall:(NSString*)PhoneNo{
     [[UIApplication sharedApplication] openURL:[NSURL URLWithString:PhoneNo]];
}    

Posted by Sungyoup Han matrim



iOS 5.1 업데이트 내용입니다

1. Siri 일본어 지원(초기 서비스 기간에는 제한적으로 지원될 수도 있음)
2. 사진 스트림에서 사진 삭제 가능
3. iPhone 4S, iPhone 4, iPhone 3GS, iPod touch(4세대) 화면 잠금 상태에서 카메라 바로가기 항상 표시
4. 카메라 얼굴 감지 기능을 통해 감지된 얼굴 하이라이트
5. iPad에 대해 새로 디자인된 카메라 응용 프로그램
6. iTunes Match 가입자를 위한 Genius 믹스 및 Genius 재생목록
7. iPad에서 더욱 크고 선명하게 들리도록 TV 프로그램 및 동영상 오디오 최적화
8. iPad에서 Podcast 재생 속도 조절 및 30초 되감기용 제어기 사용 가능
9. 개선된 한국어 시스템 서체


10. 배터리 수명에 영향을 미치는 버그 수정
11. 발신 전화에서 가끔 오디오가 끊기는 문제 해결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Posted by Sungyoup Han matrim

아이폰 4S 구입..

Life 2011.12.24 04:38

구입은 11월 11일 출시일날 8차로 예약 되어 구입했습니다.


당시 페북에 자랑한답시고 올린 사진 스샷입니다.

그동안 너무나 일이 많아서 그래서..
한달이 넘은 오늘.. 이새벽에..
올리네요.. ^^


케이스도 덮어줬지요 :)
아이폰 4S 좋아요~
 
Posted by Sungyoup Han matrim


Posted by Sungyoup Han matrim

 

어제 iOS 5 의 발표가 있고 나서 개발자 버전이 출시 되었는데요, 일반인들도 자신의 아이폰의 UDID(Unique Device ID) 를 개발자 등록 기기로 등록하여 베타 버전인 iOS 를 사용하고 싶은 분들이 저를 포함하여 많은듯 싶네요.

그래서 본인의 아이폰의 UDID 를 아이폰 개발자에게 보내는 방법을 적어봅니다.

일단 UDID 를 찾아야 하는데요,

1. 아이폰을 PC / MAC 에 연결합니다.
2. iTunes 를 실행합니다.
3. 장비 아래에 있는 아이폰을 클릭하여 요약정보를 봅니다. 


 


4. 일련번호를 클릭하면,  식별자(UDID) 가 나옵니다.


5. 편집(E) 를 눌러 "복사" 를 클릭하면, 클립보드에 복사가 되는데요, 
6. "붙여넣기" 하고 싶은 곳에 "붙여넣기" 하시면 식별자(UDID) 가 복사됩니다.


이렇게 보내면, 착한 개발자님들이 등록을 해줄 껍니다.
돈받고 해주시는 분들도 있긴 있어요 ㅎㅎ

Posted by Sungyoup Han matrim

2009년 1월에 출시된 Mashable ( http://itunes.apple.com/us/app/mashable/id356202138?mt=8 )
 소셜 미디어 가이드 어플을 소개드립니다. (무료 입니다.)
개인적으로, 요즘 웹 트랜드 중 가장 대세인, SNS(소셜 네트워킹 시스템) 과 소셜 미디어의 흐름에 블로그/뉴스를 잘 접목시킨 어플이라 생각 되네요.
매일 사용하는 어플이며 웹에서도, 그리고 아이폰 어플에서도, 서드파티 프로그램들을 잘 활용하여 무리없이 SNS 와의 커뮤니케이션을 가능케 한 어플입니다.


알고 계시겠지만, 혹시나 하여, 먼저 http://Mashable.com 의 간단한 소개를 하자면, 

Mashable 은 2005년 부터 블로그 중심적 IT 뉴스 싸이트로 웹 2.0 과 소셜 미디어 소식을 전하며, 월 1500만건에 달하는 히트 수로 전세계 독자들에게 사랑 받는 싸이트입니다.


총 20명의 블로거들의 꾸준한 업데이트와, 아이폰 어플의 출시로 2010년 3월엔 Mashable.com 을 찾은 2백 9만명의 새로운 독자들을 확보하면서 유명한 TechCruch.com (2백 3만명) 을 숫적로 누르며 꾸준한 성장 하고 있는 싸이트입니다.  (참고: http://bit.ly/61JNg ). 전체적인 통계상으로는 3위 입니다. (Technorati)


그림출처 (http://technorati.com : Top 100 Blog http://bit.ly/9Bx97x)

자 그럼 아이폰에서 다운받아 사용하실 수 있는 Mashable 어플을 소개 합니다.
Mashable 어플의 큰 특징은 오프닝 로고가 지나가면, 첫 화면, 맨 윗부분에, 사람들 사이에 가장 인기가 있는 인기글 (Trending Story) 이 먼저 자리를 잡습니다.
그리고 최근 뉴스(Latest News) 글들이 올라옵니다. 

 
 

맨 위 상단 부분에, 뉴스 분류가 있으며, 하단엔 최근별, 분류별, 태그별, 그리고 작성자 별 블로그 글을 정렬하여 볼 수 있도록 태그들이 있습니다.

 
 

리스트에서 읽고 싶은 블로그 글을 터치 하면, 블로그 뉴스 내용을 확인하실 수 있는데요, 여기서 글의 내용을 Email, Twitter, Facebook 그리고 Read Later 로 전달이 가능합니다. 

 
 

Setting 에서 설정하여 사용 가능한 Mashable 어플에서 지원하는 아이폰 트위터 클라이언트는 Web(Safari) 포함 총 12가지 입니다. : Web, Echofon, EchofinPro, Osfoora, SimplyTweet, TweetDeck, Tweetie, Tweetings, Tweetings Lite, TwitBit, Twittelator, Twitterrific.
(Osfoora 가 출시 된 후 몇달 뒤에 Mashable 어플에서 Osfoora 트위터 어플을 지원한다고 자랑하던 트윗을 읽은적 있습니다.)

 
 

Email 은 아이폰의 Email 어플을 사용하며, 
Twitter(이하 트위터)는 설정에서 웹(사파리)을 포함, 아이폰에 있는 트위터 클라이언트 어플을 지정하여 사용 가능합니다.
URL 은 자동적으로 bit.ly 의 짧은 URL 로 바뀌어 메세지에 첨부 됩니다.

 
 

Facebook(이하 페이스북)의 담벼락을 통한 뉴스 전파를 위해서는 페이스북 커넥터를 사용하여 소식을 게시하며, 
Read Later 는 Instapaper 정보가 세팅에 설정되어 있어야 저장이 됩니다. 그리고, Instapaper 어플에서 개별적으로 불러 들여 옵니다.

 
 

 각 블로그 작성자별로 글을 읽을 수 있어 20명의 블로거 들 중, 좋아하는 블로거의 글을 따로 읽을 수 있습니다.

 
 

Mashable 싸이트 내 검색 기능도 어플 내에 탑재 되어 전체 웹에서 검색된 블로그 글 리스트를 빠르게 로딩시켜 전송 됩니다.

 
 

동영상 리뷰를 찾았지만, 찾을 수 없었으며, 이전 아이폰 OS 2.0 버전에서의 Mashable 어플 동영상 리뷰만 있더군요. 그래서 이번엔 추가하지 않았습니다.

비록 영문이지만, 웹 2.0 과 소셜 미디어 관련 뉴스를 빠르게 접할 수 있는 블로그인 http://Mashable.com 의 작게 만들어져 아이폰 속으로 들어와 전세계 사용자들에게 소식을 전하고 있습니다.


비록 아직까지 이 정도까지 소셜 네트워킹 시스템과 밀접하게 작동하는 국내 뉴스/커뮤니티 어플은 본적이 없네요. 트위터 아이디를 남기면, 사용자의 이름으로 트윗을 전송하는 오래된 방식을 탑재한 어플은 몇개 봤는데요, 이왕이면 사용자 여러분들이 이 Mashable 어플도 사용 해 본신 뒤 국내 뉴스/커뮤니티 어플들과 비교하여, 리뷰를 남길 때 요청을 해 주시면 국내 뉴스 어플들의 판올림 때 많인 도움이 될 듯 싶습니다.

개인 적으로 한국의 Top 뉴스 어플, YTN, 매일경제, zdNet 어플 모두, 아이폰 내부에 있는 서드파티 어플의 활용도 및 사용자의 글 배포/재활용의 자유도가 현저히 떨어져 있습니다. 위의 국산 뉴스 어플들 모두 "글만 읽음 되지.. 소식만 전하면 되지" 를 넘어 사용자들로 하여금 좋은 글 과 소식의 배포 자유도를 추가하여 SNS 를 통해 널리 전달 될 수 있는 어플로 발전되었으면 합니다.
Posted by Sungyoup Han matr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