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오랜만에 긴 여행을 다녀오려고 준비를 꽤 했습니다.

영어 시험도 보고.. 여러가지 고민끝에 결정한 뒤, 출발 전, 2개월의 준비를 마치고, 

2014년 2월 12일날 출국하였지요..


Apple | iPhone 4S | 1/20sec | F/2.4 | ISO-50


달랑 여권과 킨들 하나 들고, 호주까지 오는데 정말 무리없이 왔습니다. 중간에 비타를 사용할까 했는데.. 비타보다는 킨들에 있는 책이 넘 재밌어서.. ㅋㅋ

킨들.. 여전히 느끼지만, 참 잘 구입한것 같습니다.

비행기는 콴타스에서 세금 및 유료할증료까지 해서 126만원 왕복티켓을 끊었습니다. 콴타스 비행기가 많이 없어서 직항은 거의 아시아나에서 운영한다고 합니다. 

여행사를 통한것 보다 조금더 저렴한것 같았네요.


Apple | iPhone 4S | 1/1346sec | F/2.4 | ISO-50


나리타 공항을 거쳐서 오느 다음날인 13일 아침에 시드니에 도착했습니다. 오옷 맑은 하늘.. :)

제 옆자리엔 호주인 여자분들 2명이 앉으셨는데, 두분다 제 인상이 안좋은지 화장실 한번 안가시고 자리를 지키시며 나리타에서 시드니까지 오시더군요

참고로 콴타스 항공 서비스 좀 좋아진듯 싶네요.


Apple | iPhone 4S | 1/20sec | F/2.4 | ISO-80


공항 들어오는데, 시드니로의 환영 메세지를 보고.. 

잠시 사진 한컷 찰칵..


Apple | iPhone 4S | 1/20sec | F/2.4 | ISO-250


일본어, 중국어, 영어, 그리고 한국어로 되어 있는 공식 가이드가 무료로 배포되고 있습니다.

구지 한국 서점에서 팔고 있는 두꺼운 1만원 넘는 가이드 책 없어도 현지에서 무료 배포 되고 있어서 넘 좋네요. 물론 한국에서 미리 사서 볼 수 있다는 장점이 무척 크긴 하지요.


전 별다른 짐이 없어서 신속히 빠져나와 임시숙소까지 왔습니다. 픽업 서비스 하는 아저씨가 친절했지만, 늦게 오시고, 운전을 잘 못하시고.. 절 나중에 내려주셔서, 비행기 도착 7시20분.. 공항 통과 7시 50분... 픽업 8시 20분.. ㅡ,.ㅡ 나원..

임시숙소 도착.. 10시 20분.. 이였습니다. 무지 피곤했지만... 해야 할일들 다 끝내고 누우니.. 밤 10시.. 커헐.. 


긴 여행이라 여러가지 시드니 관련 포스팅을 할 예정입니다. 하나하나.. 알아가는데로요.. :)

그럼 화이팅~


저작자 표시
신고
Creative Commons License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youp_han matrim

등산, 낚시, 캠핑 등 여러 고민 끝에 정해진, 단체 자전거 여행.. 을 테마로 워크샵을 다녀왔습니다.


Apple | iPhone 4S | 1/314sec | F/2.4 | ISO-50


탄천 종합운동장 앞 가로수 들이 한껏 가을을 뽐내고 있네요.. 아침 공기도 시원하고 단풍도 멋드러지고 기분 좋았습니다.


워크샾은 당일 코스로, 

1. 아침에 야탑에 위치한 탄천 종합운동장에서 모여 출발

2. 서울 잠실 운동장 쪽으로 자전거 탄천 코스를 따라 올라가서 잠실역에 있는 유명한 오모리찌개 집에서 점심

3. 한강 고수부지에 모여앉아 두런두런 이야기 

4. 다시 야탑으로 내려와 퉁퉁 부운 다리로 족구 시합

5. 저녁 식사로 끝~


Apple | iPhone 4S | 1/1175sec | F/2.4 | ISO-50


위험하지 않게 줄줄이 간격을 두고 천천히 가을을 만끽하며 올라가다 보니 2시간 정도 소요되었습니다. 하지만 낙오된 분들 하나 없이 무사히 서울 도착하게 되었지요.


올라가는 길에도 단체 자전거 여행하는 3 그룹을 볼 정도로 날씨도 화창하고, 좋았습니다. 오래 자전거 타본 적 없는 분들이 있었지만, 리딩을 잘 해서인지, 지치지 않고 모두 서울까지 잘 올라갔습니다.


점심도 먹고, 한강 고수부지 나무 그늘에 앉아 여러 팀원들과 두런두런 이야기를 나누다 선두팀으로 먼저 출발하게 되었는데요, 내려올 땐 별로 시간이 안걸렸습니다 1시간 정도 걸렸어요.


Apple | iPhone 4S | 1/1453sec | F/2.4 | ISO-50


조금은 위험했지만 천천히 달리면서 사진을 찍은 탄천의 가을 풍경.. 멋지죠?


Apple | iPhone 4S | 1/790sec | F/2.4 | ISO-50


여긴 야탑 다 내려와 찍은 탄천 풍경입니다. 다리 밑이라서 징검다리도 있고, 조금 어둡게 나와 시원한 파란색이 맘에 무척 듭니다. ^^



이번주 자전거 코스를 네이버 자전거 지도로 뽑아봤습니다. 


지난 주에 자전거를 서울에서 구입한 뒤 미니벨로로 동천동 까지 내려온 경험이 있어 거리에 대한 압박은 없었으나 왕복이여서 조금은 부담되었지만, 이번 단체 여행 땐 하이브리드 자전거를 이용하여 훨씬 빠르게 여행을 할 수 있었네요.


다음주말엔 제 미니벨로를 가지고 타 지역을 여행 해 볼 예정입니다. (아.. 자전거 넘 재밌어요 ㅋㅋㅋㅋ)

저작자 표시
신고
Creative Commons License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youp_han matrim

  1. 일명: 니쿤가방 

  2. 품명: 아메리칸 투어리스터 큐브 알파 - American Tourister Cube Alfa Zipper Spinner 

  3. 브랜드: 쌤소나이트 Samsonite 서브 브랜드인 American Tourister 

  4. 특징: 지퍼식 하드케이스 

  5. 색상: 빨간색





결혼한지 1주년 되는 해 입니다. 1주년 되는 날, 어디 여행이라도 갈까 하다가 여름 휴가 때 길게 다녀오자고 약속 한 뒤, 휴가가 다가와 여행을 준비하게 되었네요.


저는 여행용 가방이 있었지만, 와이프는 가지고 있지 않아 그동안 저랑 여행 다닐 때 언니나, 친구에게 여행가방을 빌렸었는데, 휴가철이다 보니 여행 일정이 겹치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여행가방을 구입하게 되었는데요, 10만원 미만의 가방들을 와이프가 보여줬는데요, 어딘가 허술하고.. 여행가방 스럽지 않게.. 디자인만 이쁘더라구요. 그래서 TV 광고에서 봤던 여자분이 가방을 끌고 막 달리는 가방이 기억에 남아, 이야기 했더니 아메리칸 투어리스터 라고 하더라구요. "비싼건 알아가지고.. " 라는 말과 함께.. 비싼가? 급 겁도 나고.. ㅋㅋ



인터넷 검색해 보니 홈쇼핑에서도 많이 판매 하고 있었지만, TV 광고에서 봤던 제품이 아니여서, 백화점 쌤소나이트 매장에 가서 물어봤습니다. 아메리칸 투어리스터 브랜드는 쌤소나이트의 세컨드 브랜드라서 아직은 백화점엔 입점이 안되어 있고, 아웃랫 매장에만 있다고, 나중에 백화점 입점 될 수 있다는 설명을 듣고 나서, 바로 집 근처에 있는 쌤소나이트 아웃랫 매장을 찾았습니다. 


그리고 쨔잔~

가격은 인터넷과 그리 차이나지 않아 바로 구입했습니다. 색상은 빨간색~


NIKON CORPORATION | NIKON D300 | 1/250sec | F/5.6 | ISO-200


아메리칸 투어리스트 중 큐브 알파의 지퍼식 하드케이스 입니다. 

혹시 지퍼식이 아닌 프레임형을 원하시면 해피하우스님의 리뷰를 읽어 보세요. 프레임형을 구입하셨더라구요

모든 가방들은 사진에 나온것처럼 하얀색의 가방 보관커버가 들어있습니다. 여행시 가방 보호덮개는 3만원인가? 따로 구입해야 하더라구요. 나중에 홈쇼핑에서 제품 잘 나오면 그때 한번 더 구입해야 겠어요.. 주로 홈쇼핑에서는 포함되어 있더라구요.


NIKON CORPORATION | NIKON D300 | 1/250sec | F/5.6 | ISO-200


와이프는 다른 가방들처럼 둥그런 (뚱뚱한) 모양이 아니라 평평하게 들어가 있어 그나마 조금 더 세련되 보이는 가방 디자인이 맘에 들었다고 합니다. 오렌지 색과 많이 고민 끝에, 빨간색을 택한 와이프 왈


우체통 끌고 다니는거 같애~ ㅎㅎ


NIKON CORPORATION | NIKON D300 | 1/250sec | F/5.6 | ISO-200


많은 분들이 맘에 안들어하는 저 PC 100% 스티커.. 그리고 Cube Alfa 제품 명도 스티커로 붙혀져 있어 조금은 아쉽더라구요.


NIKON CORPORATION | NIKON D300 | 1/250sec | F/5.6 | ISO-200


무슨 고무 제질 처럼 하지만 예전 쌤소나이트 하드케이스 처럼 섞어 놓은듯한 제질 느낌이 나는 PC 제질.. 거기에 지퍼 방식이라 조금은 생소한 퓨전적인 결합? ㅋ 그냥 제가 여행을 오랜만에 구입하는 거겠지요? ㅋㅋ.. (하드케이스를 지퍼방식으로 사용해 본적은 이번에 처음이라서요.. ) 


NIKON CORPORATION | NIKON D300 | 1/250sec | F/5.6 | ISO-200


눞혀 놓고 꾹 꾹 있는 힘의 50% 정도로 눌러보니 쑤욱 들어갔다 나오기도 하고.. 살짝 뒤틀어봤는데, 상당히 유연하더라구요.. 

(자체 내구성 실험 통과~ 뭐 분명히 공장에서 많이 했었겠지만.. 그냥 궁금 해서요.. ㅎㅎ)

만약 와이프가 제가 누르고 비트는걸 봤다면.. ㅋㅋ


NIKON CORPORATION | NIKON D300 | 1/250sec | F/5.6 | ISO-200


아메리칸 투어리스트 라는 브랜드가 기억에 남은 이유가..

이 손잡이와.. 360도 회전하면서 내구성이 강하다 라는 인상을 심어준 길거리 달리기 tv 광고 때문이였지요.

여행가방을 버리고 싶던 이유가 주로 바퀴고장 이였거든요.

두번째가 이 손잡이지요.


NIKON CORPORATION | NIKON D300 | 1/250sec | F/5.6 | ISO-200


아메리칸 투어리스터의 손잡이는 편안하게 원터치로 당길 수 있고, 부드럽게 슈욱 올라오더라구요.. 그래서 너무 맘에 들었습니다. 바퀴는 플라스틱 제질 같은데.. 정말 광고처럼 끌고 다녀도 부서지지 않을 정도로 튼튼한지도 궁금하네요.. 이번 여행때 한번 광고 찍어봐야 겠습니다. ㅎㅎ 


NIKON CORPORATION | NIKON D300 | 1/250sec | F/5.6 | ISO-200


조기.. 자물쇠통은.. 정말 세팅 하기도 쉽지만 좌측에 있는 TSA Lock 이 상당한 메리트가 있습니다. 

TSA Lock 은 그동안 의심되는 물건이 가방에서 발견되었을 때 자물쇠를 훼손하고 열었어야 하는 서로 불편함을 싸악 없애주는 세관 전용 키로 가방을 열고 닫을 수 있게 해준다네요. 그래서 열쇠는 세관에만 있고, 개인적으로는 주지 않는다고 합니다.

여하튼.. 자물쇠통이 달려있어 따로 구입하지 않아도 된다는 점~ 이 너무 멋지지 않나요?


NIKON CORPORATION | NIKON D300 | 1/250sec | F/5.6 | ISO-200


아직 짐을 싸보진 않아서 잘 모르겠지만, 휴가용, 4-5일 정도의 옷가지는 넉넉히 들어갈 정도의 사이즈를 찾아 이번에 구입한 아메리칸 투어리스터 큐브 알파의 사이즈는 66CM 중간 사이즈.. 열어보니 꽤 넉넉해 보입니다. 여행 떠나기 전에 짐 싸고 한컷 올려야겠네요.. :)


NIKON CORPORATION | NIKON D300 | 1/250sec | F/5.6 | ISO-200


사용전이라 구입기로 시작한 글을 쓰면서 여행가고 싶어 몸이 근질근질 해지네요.

여행가방을 구입하고 여행 가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건 이번이 처음인것 같아요.

제 전용 여행가방을 끌고 다니면서 여행 하며 별별 가방을 다 써봤지만.. 아직도 고장이 안나고 잘 사용하는건 역시나 쌤소나이트..


덤앤 더머에서 찾아가는 여자 이름이 쌤소나이트라고 이야기 할떄 무척 웃겼었는뎀.. 웅? 




쌤소나이트의 세컨드 브랜드인 아메리칸 투어리스터 첫 구입기.. 

일단 맘에 듭니다.. 

여행 후 후기를 쓸 때도 맘에 들었으면 좋겠네요. 


괜찮은 가격에.. 튼튼하고 가벼운 하드케이스.. 자물쇠 걱정 없고.. 바퀴 튼튼하고!!! 손잡이 부드럽게 열고 닫히는.. A/S 가 걱정 안되는.. 그리고 누구나 들어본 듯한 쌤소나이트이 세컨드 브랜드인 아메리칸 투어리스터..




강추는.. 여행 후..


--Update--




이번 5박 6일 일정에서 사용했습니다. 용량은 10일 정도의 양이 들어가며, 이것저것 많이 넣었는데도, 20kg 가 넘어가지 않네요. 와이프가 6일치 옷가지 + @ 와 면세점에서 구입한 화장품들까지 넣었어요. 가방 무게는 정말 가볍더라구요. 손잡이도 쑤욱 쑤욱 잘 올라와 주니, 불편함이 없었고, 특히 바퀴도 너무나 부드럽게 잘 이동되어 좋았습니다. 이번에 집에 오는데 공항에서 정거장 쪽에 버스가 들어와 이거 밀면서 잠시 뛰었는데요, 바퀴가 정말 견고하더라구요.


Apple | iPhone 4S | 1/20sec | F/2.4 | ISO-250


특히 도착한 날 서울에 비가 왔었는데.. 방수도 되고.. 옆에 있는 검은색 쌤소나이트가 제 가방이에요. 이녀석 방수가 되는지는 잘 모르겠지만, 내부는 일단 젖지는 않은뎀, 옆에 아메리칸 투어리스터는 딱 보이에도 방수고.. ㅋㅋ

아.. 캐리어 찾는 곳에 서 있으면서 와이프 가방은 금방 찾게 되었습니다. 가방이 눈에 확 띄더라구요.

제 가방은 두어번 제 네임택이 붙어 있는지 확인 해보고 나서 찾았구요.


나쁜점은 기스가 잘 납니다. ^^ 견고하고, 내용물 모두 안전하게 다 들어가 있었구요. 깨진것 없이 잘 사용했습니다. 가방 참 잘 산 것 같네요. 또 여행을 가고 싶어요~


강추 드립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Creative Commons License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youp_han matrim



티스토리 툴바